“저요~ 저요~” 질문 북돋아주는 수업…대전새여울초등학교 학생들 참여 ‘쑥쑥’
상태바
“저요~ 저요~” 질문 북돋아주는 수업…대전새여울초등학교 학생들 참여 ‘쑥쑥’
  • 윤희섭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5일 16시 0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학력지원·교실수업개선, 충청투데이-대전시교육청 공동캠페인>
대전새여울초등학교
‘질문·대화… 학생 참여형 수업’ 진행
학생·교사 모두 성장하는 학교 추구
학부모연수 등 실시… 수업개선효과↑
다양한 독서교육 프로그램도 운영
▲ 질문 수업 모습. 대전교육청 제공
▲ 질문과 대화 학교행사. 대전교육청 제공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대전새여울초등학교(이하 새여울초·교장 정주영)는 지난해부터 교실수업개선 연구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질문과 대화가 함께하는 학생 참여형 수업으로 교사와 학생 모두가 함께 성장하는 변화를 도모한다. 대전 최고의 학교를 추구한다는 새여울초는 '나릿물('냇물'의 옛말)이 가람('강'의 옛말)되는 행복한 새여울 교육 실현'이라는 교육 목표를 설정하고 있다. 학생들에게 바롬 나릿물(바르게 살아라), 나래(창의적으로 살아라) 나릿물, 도담 나릿물(건강하게 살아라), 누리(세상을 향해 나아가라) 나릿물이 모여 큰 가람이 되라는 '새롭게 물길을 내며 꿈과 희망을 키우는 아름다운 배움터'로 불리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 질문 대화약속.  대전교육청 제공
▲ 질문 대화약속. 대전교육청 제공

◆배움의 연결고리 '질문'과 '대화'

'작은 것도 질문 하자', '사소한 질문도 귀담아 듣자' 질문이 함께하는 새여울 배움·가르침 약속의 일부다.

새여울초는 '질문이 함께하는 학생 참여형 수업'을 개발하고 교사와 학생들의 소통과 상호 작용을 이끌어 내면서 배움이 일도록 유도하고 있다. 각 교실은 질문 게시판을 만들어 다양한 주제에 질문과 대화로 서로 묻고 답하며 해결하는 협력적 문제 해결 공간이 되도록 조성했다. 또 경청하기, 배려 말하기, 함께 참여하기의 가치를 내면화 시키는 새여울 질문·대화 나눔 약속을 만들어 학습 대화 능력이 향상될 수 있도록 한다.

교육공동체의 질문 교육에 대한 역량 강화에도 힘을 쏟는다. 교사를 대상으로 전문가 초청 연수를 다양하게 실시한다. 연수를 통해 다양한 수업 사례, 전략들을 체득하면서 수업에 대한 적용력을 향상 시킨다.

특히 학생들은 △질문 주사위 놀이 △질문 땅따먹기 △질문 보드 게임 등 다양한 질문 놀이를 통해 생각과 마음을 열게한다. 학년성을 고려한 질문 프로그램, 질문 학습판, 질문 학습장을 활용해 질문 학습에 대한 흥미를 유발하면서 학습에 필요한 기본 능력을 함양시킨다. 이는 학생들이 '질문이 함께하는 학생 참여형 수업'에 보다 능동적으로 참여하는 계기가 됐다. 이밖에 '질문이 함께하는 학생 참여형 수업'에 대한 학부모의 이해를 돕고, 질문 교육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독려해 교실수업개선의 효과를 높이는 학부모연수, 공개수업, 통신문 등을 활용한 홍보 활동을 지속 실시하고 있다.
 

▲ 질문게시판.  대전교육청 제공
▲ 질문게시판. 대전교육청 제공

◆새여울 학습전략 '질문이 함께하는 학생 참여형 수업'

새여울초는 질문이 살아있는 수업을 실천하기 위한 ‘새여울 학습전략’을 구안했다.

교실수업개선을 위한 교육공동체의 역량 강화 활동 중 하나인 새여울 학습전략은 질문과 대화, 협력을 기반으로 하는 교실수업개선의 시도를 수업에 적용시키기 위해 구체화시킨 것이다. 여기서 '새여울'은 새로운 생각(질문)으로, 여럿이 함께(협력), 울림이 있는 행복 교육 실현(성장)이라는 의미를 갖는다. 새여울 학습전략은 질문 전략인 △까3총사 놀이 △WHI 질문 전략 △5단계 질문 전략 △핫시팅 질문 전략과 협력 학습 전략인 △돌아가며 말하기 △멀티 보팅 △씽킹맵, 자기 성장 전략인 △공유와 공감하기 △삶과 연결 짓기 등으로 체계화시켰다.

교사들은 교과별 핵심 개념을 중심으로 성취기준을 재구성했다. 학생 배움 중심으로 학습 내용을 조직하고, 교사와 학생이 질문을 통해 사고를 확장하고 협력적 배움이 가능하도록 새여울 학습전략을 활용해 수업을 설계한다. 새여울초 수업은 수업 주제와 관련지어 스스로 질문을 만들고 그 질문을 가지고 회전식 짝 대화, 돌아가며 말하기 등을 통해 다양한 친구들과 생각을 공유한다. 질문은 수업의 전 과정에서 교사와 학생, 학생과 학생 사이의 의사소통을 더욱 풍부하게 한다.

2년간의 운영 결과, 교실수업개선에 대한 효과는 가시적이었다. 학부모 공개 수업을 참관한 한 학부모는 “수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발표하려는 친구들이 많아 보기 좋았다”며 “아이들끼리 질문을 주고받는 시간은 상호 소통 수업이 이뤄지는 바탕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 교사공동체역량강화모습.  대전교육청 제공
▲ 교사공동체역량강화모습. 대전교육청 제공

◆질문 더하기, 대화 나누기로 ‘참여 중심 학교’ 문화 정착

새여울초는 교과 활동 이외에 질문과 대화를 기반으로 한 학생 참여형 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참여 중심 학교’ 문화를 정착시키고 있다. 특히 '책 속에서 질문 찾기', '독서 동아리 운영' 등 다양한 독서교육 프로그램을 질문 교육과 접목시켜 인문학적 소양과 배경 지식을 활성화한다. 창의적 체험활동 프로그램에서 질문 교육 요소를 추출해 지도 계획을 수립하고 학생들이 탐구하고 배우는 시간을 가지게 했다.

또 새여울초는 '무지개빛 꿈꾸는 새여울'이라는 창의적 체험활동 동아리를 특색 사업으로 운영하고 있다. 학생들은 스스로 선택한 동아리 활동에 참여하며 개성과 소질을 계발한다. 이외에도 현장체험학습 프로그램, 인성교육 프로그램, 진로 교육 프로램과 연계시키면서 질문 교육의 효과를 높인다.

이밖에 학생들이 교과학습 및 학교 교육 활동을 통해 함양되는 핵심역량들이 가정생활을 통해서도 심화·발전될 수 있도록 유도한다. '가족애(愛) 물들다'라는 주제로 행복한 문화산책 행사, 독서 질문 만들기, 가족 신문 공모, 밥상머리 소감문 쓰기 등 가정과 연계한 질문과 대화 행사를 전개한다.

무엇보다 교사성장을 통한 교실수업개선의 선순환이 일어날 수 있도록 학년별 교사학습공동체를 운영하고 있다. 새여울 교사학습공동체는 수업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연구하며 수업 나눔으로 서로의 성장을 응원한다.

대전새여울초등학교 정주영 교장은 “교육은 새 시대의 주인공이 될 학생들이 즐겁게 배움을 추구하고, 미래를 디자인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우며 행복한 삶을 꿈꿀 수 있도록 끊임없이 변화를 추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질문을 통해 학생들이 스스로의 가치를 찾고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유도하고 지식과 학생의 삶을 연결시켜 앎이 곧 삶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