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장애인종합복지관, ‘마음-이음’ 심리지원 프로젝트 성료
상태바
대전시립장애인종합복지관, ‘마음-이음’ 심리지원 프로젝트 성료
  • 서유빈 기자
  • 승인 2020년 12월 28일 17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28일 월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립장애인종합복지관은 지난 11~12월 한달간 '마음-이음' 심리지원 프로젝트를 실시했다고 28일 밝혔다.

‘마음-이음’ 심리지원 프로젝트는 개별 심리적 특성에 맞춘 맞춤형 심리상담 서비스를 지원해 장애로 겪는 우울·불안감을 제거하고 자존감 향상 등 정서적 안정을 통해 자립역량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대전시립장애인종합복지관은 지난 11월 폭력·자해 등으로 전문적인 심리상담이 필요한 대상자 4명을 선정해 총 6회기에 걸쳐 엄혜정가족상담센터이랑, 참사랑아동가족상담센터, 류지혜언어심리상담센터와 연계해 상담을 실시했다.

윤창노 대전시립장애인종합복지관장은 “장애당사자분과 가족들이 장애로 정서적 어려움을 겪고 계실거란 생각이 든다”며 “마음-이음 심리지원 프로젝트를 통해 본인의 마음을 돌봐 재도약할 수 있는 시간이 되셨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유빈 기자 syb@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