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 철도 창의 작품전 휩쓴 우송대 철도물류대학 학생들
상태바
학생 철도 창의 작품전 휩쓴 우송대 철도물류대학 학생들
  • 윤지수 기자
  • 승인 2020년 12월 03일 19시 4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4일 금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윤지수 기자]  우송대는 철도물류대학 재학생들이 한국철도학회가 주최한 ‘2020년 학생 철도 창의 작품전’에서 대상(국토부장관상)을 포함해 금상, 은상, 동상 등 총 6팀이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학생 창의 철도 작품전은 철도기술 발전 및 인재육성을 목적으로 한국철도학회가 주최하고 국토교통부, 특허청, 국가철도공단, 한국철도기술연구원, 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교통공사, 현대로템(주) 등 철도 관련 기관과 기업들이 후원하는 전국 규모의 대회다.

 올해는 50여개팀이 접수했으며 예선을 거쳐 지난달 26일, 16개 팀이 온라인 프리젠테이션으로 결선을 통과한 후 지난 1일에 수상팀이 발표됐다.

 대상을 수상한 우송대 제볼루션팀(철도전기시스템학과 문원준 외 4명)은 ‘반도체로 구성된 병렬회로 삽입을 이용한 레일 길이 조절장치’를 제안했으며 열차 탈선사고의 주요원인인 레일의 수축과 이완을 저항과 제너다이오드로 구성된 병렬회로를 이용한 제백효과로 해결한다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이외에도 엑시트레인팀(탈선 기울기를 이용한 찰도차량 비상출구 작동시스템)과 KNR팀(로프식 건널목 차단기와 능동대응 시스템)이 금상을, 철도의 목소리가 들려팀(시각장애인들을 위한 길안내 로봇)이 은상을, 철도위의 메르시팀(주파수와 LED를 이용한 로드킬 방지 시스템)과 슬기로운 철도생활팀(정차역 통과 방지장치)이 동상을 수상했다.

 윤지수 기자 yjs7@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