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우 결장' 신트트라위던, '꼴찌' 무스크롱에 2-3 패배
상태바
'이승우 결장' 신트트라위던, '꼴찌' 무스크롱에 2-3 패배
  • 연합뉴스
  • 승인 2020년 12월 02일 08시 3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2일 수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트트라위던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승우가 벤치를 지킨 신트트라위던이 '꼴찌' 무스크롱에 무릎을 꿇으면서 최근 4경기 연속 무승에 빠졌다.

신트트라위던은 2일(한국시간) 벨기에 무스크롱의 스타트 드 카논이에르에서 열린 로열 엑셀 무스크롱과 2020-2021 벨기에 프로축구 주필러리그 11라운드 원정에서 2-3으로 패했다.

정규리그 최하위 무스크롱에 패한 신트트라위던은 4경기 연속 무승(2무 2패)의 부진에 빠지면서 16위에 머물렀다.

벤치멤버로 경기를 시작한 이승우는 끝내 경기에 투입되지 못했다.

이번 경기는 애초 11월 2일 치를 예정이었으나 무스크롱 선수단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해 연기됐다가 이날 치러졌다.

전반 18분 먼저 실점한 신트트라위던은 후반 8분 추가골까지 내준 뒤 후반 18분 스즈키 유마의 페널티킥 득점으로 추격에 나섰다. 하지만 후반 36분 이마드 파라에게 쐐기골을 얻어맞았다.

신트트라위던은 후반 추가시간 나카무라 게이토의 득점포가 터졌으나 경기를 뒤집기에는 시간이 부족했다.

horn90@yna.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