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설관리공단, 하수처리장 노·사 합동 안전점검 실시
상태바
대전시설관리공단, 하수처리장 노·사 합동 안전점검 실시
  • 이인희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3일 19시 4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4일 목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시설관리공단은 추석 연휴기간을 대비해 대전하수처리장에서 노사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오는 30일부터 시작되는 추석 연휴에 대비해 작업현장의 불안전한 행위와 상태를 발굴하고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합동점검반은 안전사고 예방 교육, 유해화학물질 관리상태 및 물질안전보건 자료 비치, 안전보호구 착용 상태 등을 확인하며 발견된 문제점에 대해 현지 시정 및 해당부서 통보를 통한 개선을 조치했다.

특히 점검결과는 하수처리장 전 직원이 공유해 인지하도록 하는 등 단순점검을 넘어 사고예방 위주의 안전활동으로 진행됐다.

송의열 대전시설관리공단 처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직원들의 안전의식이 고취되고 안전문화를 더욱 확산·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설비 안전 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