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마이삭' 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상태바
서천군 '마이삭' 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 노왕철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02일 17시 5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03일 목요일
  • 12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천군이 1일 제9호 태풍 마이삭 북상에 따라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이교식 부군수 주재로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서천군 제공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이 1일 제9호 태풍 마이삭 북상에 따라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이교식 부군수 주재로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회의에서는 피해 최소화를 위한 농업·축산·수산 등 분야별 대비상황을 점검했다.

 군에 따르면 지난달 통과한 제8호 태풍 '바비'는 강풍에 의한 피해가 발생한 반면, 이번 태풍 마이삭은 많은 양의 비를 뿌릴 것으로 관측돼 침수 등 피해 가능성이 큰 상황이다.

 서천군은 이번 태풍에 대비해 호우 피해지역 2차 피해 방지, 산사태 우려 지역 주민 비상연락체계 구축, 강풍에 따른 옥외광고물·철탑·낙하물·선박 안전조치를 실시했다.

 또 태풍 상륙 시간대에 야외활동을 자제하도록 마을 방송과 전광판, 재난문자 등을 통해 알릴 계획이다.

 이교식 부군수는 "이번 태풍은 규모가 커 서천군에도 큰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며 "행정력을 총동원해 주민 피해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서천=노왕철 기자 no85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