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대전 돌봄아동 방역물품 지원
상태바
한국수자원공사, 대전 돌봄아동 방역물품 지원
  • 최정우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9일 19시 5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10일 수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걸이형 손소독제 제작·배부
어린이용 덴탈마스크 함께 전달
▲ 한국수자원공사 임직원봉사단이 9일 지역 돌봄 아동을 위한 목걸이형 손소독제를 만들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 제공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한국수자원공사와 K-water나눔복지재단은 9일 대전 본사에서 방과 후 지역아동센터에서 돌봄을 받고 있는 아동들을 위한 생활방역 물품 나눔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나눔에 참여한 수자원공사 임직원봉사단은 아동들이 손쉽게 개인 방역을 실천할 수 있도록 휴대하기 편한 목걸이형 손소독제를 제작하고, 어린이용 덴탈마스크와 함께 총 5000개의 방역 물품을 대전시 대덕구 소재 지역아동센터연합회에 전달했다.

이에 따라 방과 후 돌봄 과정에서 생활방역 실천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관내 지역아동센터 돌봄아동 1000여명의 생활방역을 지원할 수 있게 된다.

박재현 수자원공사 사장은 “이번 나눔은 코로나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 특히 돌봄이 필요한 아이들의 건강과 밝은 웃음을 지키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한 공공기관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자원공사는 지난 4월 전국 온라인개학 조치에 따른 원격 학습 지원을 위해 컴퓨터 750대를 기증,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지역 댐 용수·광역상수도 물값 감면, 지역 화훼 농가 지원을 위한 플라워 버킷챌린지, 임직원 급여 반납액을 활용한 더블기부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