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대, 태양광·바이오 인재 양성
상태바
교통대, 태양광·바이오 인재 양성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3일 20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4일 목요일
  • 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캠퍼스서 구직자 과정 운영
전국 유일 100% 국비 무료교육
바이오의약 경단여성 우선 선발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국립 한국교통대학교가 충청북도 전략육성산업인 태양광·바이오 관련 전문인력 양성에 앞장서고 있다.

교통대 증평캠퍼스 산학협력단 지역·산업 맞춤형 인력양성사업단 공동훈련센터는 올해로 3년째 관련산업 구직자 과정을 운영한다. 이 교육과정은 태양광·바이오분야 기술을 체계적으로 습득할 수 있는 전국 유일의 100% 국비무료교육이라 더욱 주목된다.

수강생들에게는 매월 훈련수당 20만원과 함께 기숙사와 식비가 지원되며, 신재생에너지발전설비기사 등 관련 분야 국가공인자격증도 취득할 수 있다. 무엇보다 센터는 수강생의 동행면접 등 각종 취업지원에 나서 지난해 교육생 75% 이상을 취업시키는 성과를 보였으며, 취업자 중 대다수가 도내 태양광·바이오 관련 기업에 입사해 전문직으로 활동하고 있다.

올해 교육은 태양광발전시스템 및 전기제어(30명), 바이오의약품 및 품질관리(20명) 과정으로 진행한다.

태양광은 3월 5일까지, 바이오는 3월 29일까지 접수 마감이다. 대상자는 취업 및 창업희망자로 경력과 학력은 무관하며, 바이오의약품 분야는 경력단절여성을 우선 선발한다. 선착순 서류 접수 후 면접을 통해 수강생을 최종 선정한다.

교통대 공동훈련센터는 구직자 양성훈련과 함께 재직근로자를 위한 업무능력 향상훈련도 매월 수시로 개강한다.

태양광에너지생산 교육과정만해도 시스템 설계 및 설계 감리 실무, 경제성 분석, 환경심사, 인허가 실무, 전기시스템공사 등 알찬 내용으로 구성했다. QM/QC 관리 교육과 바이오의약품제조 교육도 실무자의 수요를 반영해 준비했다.

이번 교육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공동훈련센터 홈페이지(hrdcenter.ut.ac.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043-820-5915~6)로도 문의할 수 있다.

센터는 도내 500여개 태양광·바이오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업 맞춤형 교육을 상시 지원하고 있다. 매년 기업체 수요를 파악해 신규 교육 과정을 선보이는데, 조만간 PLC(자동화)과정과 화학원료운용전문가과정 등도 개설할 예정이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