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우리가락 우리마당 첫 공연
상태바
옥천군, 우리가락 우리마당 첫 공연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6년 06월 02일 18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6년 06월 03일 금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은 2016 우리가락 우리마당 야외상설공연인 ‘鄕愁(향수)-꿈엔들 잊힐리야’를 오는 8월 20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관성회관 야외공연장에서 개최한다.

상설공연은 (사)민족음악원, 소림 서용석 산조보존회, 박서연 무용단, 남도민속놀이문화예술원, 한국전통타악그룹 태극, 청주앙상블 등 국내외에서 활발한 연주활동을 하고 있는 최정상급 문화예술단체가 출연해 국악, 풍물, 연희, 무용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펼친다.

우리가락 우리마당은 충북문화재단에서 주최하고 충북도내 소재한 문화예술단체가 주관하며, 전통예술의 생활공감형 프로그램을 통한 지역의 명소화 및 국악의 대중화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야외 공연장을 보유한 충북도내 시·군 중 옥천군과 단양군이 선정돼 각 1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무더운 여름밤 군민들에게 아름다운 우리전통 가락을 선사하게 됐다.

모든 공연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공연 1시간 전부터는 12발 상모, 사물놀이, 미니어처 장구 만들기, 전통공예 프리마켓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함께 즐길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전통예술을 비롯해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퓨전국악 및 충청도의 특색을 살린 공연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준비해 군민들에게 즐거운 주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