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투표율 57.3% … 보은 65.8% ‘최고’
상태바
충북 투표율 57.3% … 보은 65.8% ‘최고’
  • 조준영 기자
  • 승인 2016년 04월 14일 00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6년 04월 14일 목요일
  • 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구 통합 괴산 51.8% 최저
충북 지역별 투표율
20대 총선 충북의 최종 투표율은 57.3%로 잠정 집계됐다.

충북도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충북 전체 유권자 128만 7549명 중 73만 7302명이 투표해 57.3%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4년 전 치러진 19대 총선(54.6%) 때보다 2.7% 포인트 높지만 전국 평균치(57.8%)보다 0.5% 포인트 낮은 수치다.

도내에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인 지역은 보은군(65.8%), 옥천군(64.3%), 영동군(63.6%) 순으로 도내 평균치를 웃돌았다. 3개 군은 역대 선거에서도 높은 투표율을 보여왔다. 선거구 강제 통합으로 선거보이콧 움직임까지 일었던 괴산군의 투표율은 도내 14개 선거구 중 가장 낮은 51.8%를 기록했다.

19대 총선 당시 보은·옥천·영동에 이어 4번째로 투표율이 높았던 것과 대조적이다. 청주권에서는 상당 58.9%, 서원 59.8%, 흥덕 55.1%, 청원 57.2%를 기록했고 충주시 53.5%, 제천시 56.3%, 단양군 60.3%, 증평군 52.9%, 진천군 63.2%, 음성군 52.4%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조준영 기자 reason@cctoday.co.kr

지역 투표율 지역 투표율
 청주 상당 58.9%  보은 65.8%
 청주 서원 59.8%  옥천 64.3%
 청주 흥덕 55.1%  영동 63.6%
 청주 청원 57.2%  괴산 51.8%
 충주 53.5%  증평 52.9%
 제천 56.3%  진천 63.2%
 단양 60.3%  음성 52.4%
합계 5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