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잡습니다
상태바
바로잡습니다
  • 충청투데이
  • 승인 2015년 07월 02일 20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5년 07월 03일 금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보 4월 28일자 17면 ‘천안시의회 잡음 악화일로’ 제목의 기사 중 천안시의회 김은나 시의원이 명예훼손으로 경찰에 고소한 여성단체 회원 3명 중 2명은 무혐의 처분이 내려졌고,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 나머지 1명 역시 무혐의 처분됐다고 보도했으나, 검찰 확인결과 1명은 무혐의, 2명은 불구속 기소 처분된 것으로 확인돼 바로 잡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