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줌마대축제]게임 즐기고 상품타고 … 로데오경기 ‘인기’
상태바
[아줌마대축제]게임 즐기고 상품타고 … 로데오경기 ‘인기’
  • 이한성 기자
  • 승인 2010년 09월 12일 20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0년 09월 13일 월요일
  • 1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여명 참여 치열한 승부 … 22초 버틴 정동주씨 1위
▲ 로데오 경기에 참가한 한 아줌마가 떨어지지 않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등 관람객과 참석자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우희철 기자 photo291@cctoday.co.kr
11일 벌어진 ‘아줌마 로데오 경기’가 큰 인기를 끌었다.

이날 오후 벌어진 로데오경기는 축제 구경에 나선 ‘아줌마’들과 함께 나온 어린이들과 남편들의 번외 경기로 문을 열었다.

이후 30여 명의 참가자들이 참여한 ‘아줌마부’ 경기는 그 어떤 경기보다 치열한 승부를 벌였다.

20초를 넘긴 순위권 참가자부터 3초를 채 버티지 못해 탈락한 참가자들 모두 한바탕 웃고 떠들며 말그대로 축제분위기를 연출했다.

이날 로데오경기는 22초를 버텨낸 정동주(42·여·대전시 지족동) 씨가 1위를 차지했다.

정 씨는 “생각지도 못하고 게임에 참가했는데 상품도 많이 받아 너무 재미있고 즐겁다”며 “이번 아줌마대축제는 참가할 행사도 많고 즐길거리, 먹을거리, 볼거리가 다양해 가족이 함께할 수 있어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로데오 경기는 1위에게 쌀 10㎏들이 2포와 옥천 거봉포도 1박스를 상품으로 지급하는 등 참가자 모두에게 지역 농특산물을 증정했다.

이한성 기자 hansoung@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