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권자 MB정부 심판”
상태바
“유권자 MB정부 심판”
  • 특별취재반
  • 승인 2010년 06월 03일 23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0년 06월 04일 금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유권자연대
충북유권자희망연대는 3일 성명을 통해 이번 지방선거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들은 “충북의 유권자들은 MB 정부의 독선에 대해 준엄한 심판을 내렸다”며 “이는 수도권 위주의 개발정책과 일방적인 세종시 수정추진, 국민여론을 무시한 4대강 강행 등에 대한 분명한 반대의 의지를 표출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이어 이번 지방선거의 의미를 △국민위에 군림하려는 정권이 민심의 바다에 침몰 △충북 역사상 최초로 보수 기득권 위주의 지방권력 교체 △적극적으로 행동하는 유권자 운동 자리매김 등으로 규정했다.

특별취재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