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후보 “염홍철 사퇴”
상태바
이장우 후보 “염홍철 사퇴”
  • 이선우 기자
  • 승인 2010년 05월 17일 00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0년 05월 17일 월요일
  • 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나라당 이장우 동구청장 후보는 지난 14일 기자회견을 열고 “오로지 신도시 건설만이 도시발전의 최우선 과제라는 편협한 자유선진당 염홍철 대전시장 후보의 사고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며 “25만 동구민에게 사죄하고 후보직을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이날 “염 후보는 서남부권 2·3단계 사업을 조기 개발하겠다고 주장하고 있다”며 “서남부권 2·3단계 사업을 유보하거나 취소하지 않으면 현재 추진 중인 동구 재생사업에 엄청난 혼란과 차질을 빚게 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염 후보 측은 “이 후보가 서남부 개발을 신도시개발 정책이라고 발언한 것은 대전발전의 기본 구상을 모르는 무식함을 드러낸 것”며 “서남부권에는 반드시 아파트만 들어서야 한다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지 못한 사고의 한계를 스스로 반성해야 할 일”이라고 반박했다.

이선우 기자 swlyk@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