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웅 전 의원, 대전시장 출마 시사
상태바
김원웅 전 의원, 대전시장 출마 시사
  • 이선우 기자
  • 승인 2009년 07월 09일 2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9년 07월 10일 금요일
  • 4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하반기 최종 결심”
민주당 김원웅 전 의원은 9일 내년 6·2 지방선거 대전시장 출마와 관련 “중론을 모으고 있다”며 출마를 시사했다.

김 전 의원은 이날 대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민들은 내년 선거를 이명박 정부에 대한 중간평가 관점에서 투표할 것으로 본다”며 “우울한 시대와 맞짱을 뜨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출마에 대한 최종 결심은) 올해 하반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전 의원은 또 박성효 시장을 염두에 둔 듯 “행정가가 시장을 했으면 다음에는 혁신적 리더십, 시야 넓은 사람이 필요하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염홍철 전 시장에 대해서는 “염 전 시장은 대세에 따라 움직이는 대세론자이고 나는 대의에 따라 움직이는 대의론자다”라며 “노무현 전 대통령이 대세에 따르지 않고 대의에 따라 움직였기에 바보 노무현이라는 말을 들었다”고 평가했다.

이선우 기자 swlyk@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