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멜라민 검출제품 수거·유통확인나서
상태바
천안시 멜라민 검출제품 수거·유통확인나서
  • 최진섭 기자
  • 승인 2008년 09월 30일 18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8년 10월 01일 수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멜라민' 공포가 전국 유통매장을 휩쓸고 있는 가운데 천안시가 적극 대응에 나섰다.

중국산 유제품 사용으로 멜라민 성분이 검출된 식품에 대한 안전대책을 마련하고 멜라민 검출제품에 대한 수거조치에 들어갔다.

시에 따르면 지난 26일 지역 내 7개 대형 유통매장에 대한 봉인을 마쳤고 멜라민이 검출돼 판매금지 조치가 내려진 ㈜해태제과 식품의 미사랑 카스타드 1개(110g)를 폐기처리했다. 또 57개(6.27㎏) 제품에 대해 사전 수거조치했으며, 양어용 사료 1㎏을 채취해 전문기관에 분석을 의뢰한 상태다.

특히 지난 29일부터 공무원 및 음식업 자율지도원 등 7개반 14명으로 점검반을 구성해 304개 제품에 대한 판매금지 조치와 함께 학교주변 문방구와 슈퍼마켓 등에 대한 집중적인 유통 확인작업을 하고 있다.

  천안=최진섭 기자 heartsun11@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