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검사마칠 때까지 중국산 제품 305개 유통·판매 금지
상태바
식약청, 검사마칠 때까지 중국산 제품 305개 유통·판매 금지
  • 최일 기자
  • 승인 2008년 09월 28일 19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8년 09월 29일 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청은 중국산 수입제품에서 잇따라 '멜라민'이 검출됨에 따라 시중에 유통된 428개 제품 중 305개 품목에 대해 검사가 완료될 때까지 유통·판매를 일시 금지한다고 28일 밝혔다. 유통·판매가 잠정 금지된 제품 중에는 ㅤ▲해태제과 '미사랑 카스타드' '미사랑 코코넛' ㅤ▲크라운제과 '뉴웰오곡샌드' ㅤ▲동서식품 '땅콩초코볼', '오레오 초콜릿웨하스 스틱' ㅤ▲오리온 '카스타드' '미카카오케익' ㅤ▲롯데제과 '애플쨈쿠키' '딸기 쿠키' ㅤ▲농심 '양파링' '녹두국수 봄비' ㅤ▲CJ 제일제당 '백설 손맛깃든 육개장' 등이 포함됐다.

식약청은 해당 제품 발견 시 식약청 홈페이지(www.kfda.go.kr) 내 '식품안전소비자신고센터'나 국번 없이 1399번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 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