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독립기념관 행사 내달 2일까지 전북 순창서
상태바
찾아가는 독립기념관 행사 내달 2일까지 전북 순창서
  • 최진섭 기자
  • 승인 2008년 09월 28일 18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8년 09월 29일 월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립기념관(관장 김주현)은 30일부터 내달 2일까지 전북 순창에서 '찾아가는 독립기념관' 행사를 개최한다.

면암 최익현 의병장이 일본군과 격전을 벌였던 충의의 고장에서 열리는 이번 찾아가는 독립기념관에서는 독립기념관 전시관 소개, 독립운동 관련 실물자료 전시, 체험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특히 내달 2일에는 순창지역 중학생과 지역 주민 등 600여 명을 대상으로 일본군 강제위안부 피해자인 이용수(80) 할머니의 생생한 증언과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 문제를 통해 바라본 올바른 역사인식에 대한 강의시간도 마련된다.

또 이번 행사에서는 순창 지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나도 꼬마 독립운동가, 임무를 완수하라!' 등 다양한 체험활동도 펼쳐지며 모든 임무를 완수한 학생들에게는 독립운동가 배지를 선물한다.

독립기념관은 이와 함께 30일 순창교육청과 자매 결연식을 갖고 한국독립운동사 영상교육자료와 교육용 도서 등을 기증할 계획이다.

 천안=최진섭 기자 heartsun11@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