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소 두달만에 성폭행 재범
상태바
출소 두달만에 성폭행 재범
  • 김지훈 기자
  • 승인 2008년 09월 22일 21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8년 09월 23일 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경찰서는 22일 가정집에 침입해 흉기로 위협, 성폭행한 뒤 금품을 빼앗은 혐의(특수강도강간)로 김 모(24)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지난 19일 오후 3시 30분경 충주의 한 가정집에 들어가 A모 (20)씨를 흉기로 위협해 성폭행하고, 금품 7000원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김 씨는 동종 범죄로 2년을 복역하고 출소한지 두 달 만에 또 다시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김 씨의 다른 범행이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조사 중이다.

 충주=김지훈 기자 starkjh@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