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 기초수급자 금융조회 불만 분신시도
상태바
40대 기초수급자 금융조회 불만 분신시도
  • 이성우 기자
  • 승인 2008년 09월 22일 21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8년 09월 23일 화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오후 1시 30분경 대전시 대덕구 회덕주민자치센터에서 김 모(45) 씨가 기초수급자 금융조회에 불만을 품고 분신을 시도, 안면 등에 2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회덕주민센터 관계자에 따르면 김 씨는 이날 주민센터에서 기초수급자 부정수급 방지를 위해 구청에서 관내 대상자들에게 발송한 금융조회안내문에 불만을 품고 분신을 시도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김 씨는 만취 상태로 몸에 알코올을 뿌린 뒤 분신 시도를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주민센터 관계자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성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