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극단적 선택 시도하려다 그만… 태안 해경 만리포서 60대 여성 구조
상태바
[영상] 극단적 선택 시도하려다 그만… 태안 해경 만리포서 60대 여성 구조
  • 정민혜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09일 16시 0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09일 월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정민혜 기자] 7일 밤 7시경 충남 태안군 만리포 인근 바다에서 신변을 비관해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려던 60대 여성이 구조됐다.

태안 해경에 따르면 갯바위에서 밀물에 갇혔다는 60대 여성 A씨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지만 강한 풍파와 주변 암초 때문에 연안구조정이 접근하지 못했다.

빠른 물살과 너울성 파도로 자칫 A씨가 휩쓸릴 수 있어 구조대원 1명이 직접 입수해 구조했다.

한편 A씨는 "살기 힘들어 소주 2병을 마시고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려 했으나 바다에 닿는 순간 갑자기 두려운 마음이 들어 지니고 있던 핸드폰으로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구조 직후 A씨는 별다른 신체 이상은 없었지만 저체온증을 호소해 곧바로 인근 의료기관으로 후송됐다.

정민혜 기자 jmh@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