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하나시티즌, 소속 선수 코로나19 확진
상태바
대전하나시티즌, 소속 선수 코로나19 확진
  • 서유빈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7일 22시 3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8일 수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서유빈 기자
사진 = 서유빈 기자

대전하나시티즌 소속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선수와 동료선수 3명은 지난 24일 전남드래곤즈와의 원정경기를 마친 후 서울로 올라가 지인을 동반한 식사 자리에 참석했다.

이후 A선수는 26일 저녁 대전에 위치한 선수단 숙소로 복귀했으며 27일 오전에 서울에서 동석한 지인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이를 구단에 보고했다.

구단은 A선수를 즉시 격리 조치하고 A선수와 직·간접적으로 접촉한 선수를 파악한 후 27일 오후 코로나 검사를 실시했으며 이날 저녁 A선수의 확진 통보를 받았다.

대전하나시티즌 관계자는 “간접 접촉이 있는 선수들은 별도로 격리하고 있으며 28일 전 선수단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라며 “소속선수의 확진판정에 따른 후속조치는 한국프로축구연맹과 상의한 후 이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31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FC안양과의 마지막 홈경기 개최 여부는 추후 논의를 거쳐 결정될 예정이다.

서유빈 기자 syb@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