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27일 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4명 추가… 어린이집 교직원·가족 관련 n차 확진
상태바
[속보] 27일 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4명 추가… 어린이집 교직원·가족 관련 n차 확진
  • 전민영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7일 16시 3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7일 화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사진 =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대전에서 어린이집 교직원 및 원아의 가족 등 코로나19 확진자 4명이 추가 발생했다.

27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오후 확진 판정을 받은 4명 중 3명이 대전 431번째 확진자가 근무한 서구 소재 어린이집 관련자로 나타났다.

먼저 대전 437번째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20대로 같은 날 확진 판정을 받은 436번째 확진자의 어머니다.

대전 436번째 확진자는 어린이집 교사와 접촉한 어린이집 원생이다.

서구에 거주하는 50대인 대전 438번째 확진자는 어린이집 교사인 대전 431번째 확진자의 친구다.

대전 439번째 확진자는 서구 거주 20대로 해당 어린이집 교직원인 대전 434번째 확진자의 딸이다.

이 여성은 25일부터 인후통, 근육통 등 증상이 나타났다.

대전 440번째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50대로 대전 428번째 확진자의 지인으로 조사됐다.

지난 23일 확진된 대전 428번째 확진자는 서구에 거주하는 50대로 감염원을 알 수 없는 깜깜이 확진자다.

대전 440번째 확진자는 지난 21일부터 발열 증상이 나타났다.

이로써 대전지역 누적확진자는 모두 440명으로 늘어났다.

방역당국은 확진자들의 정확한 감염원과 접촉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전민영 기자 myjeon@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