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국유림관리소,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 연중 운영
상태바
충주국유림관리소,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 연중 운영
  • 조재광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16일 14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16일 금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분야 규제개선 정보 제공 및 국민·기업 애로사항 청취
충주국유림관리소가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를 연중 운영한다고 밝혔다.(충주국유림관리소 전경)

산림청 충주국유림관리소(소장 이일섭)는 관리소를 찾는 민원인과 방문객을 위한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를 연중 운영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규제혁신 현장지원센터는 그동안 추진해 온 다양한 규제혁신 사례를 안내하고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을 청취해 개선이 필요한 과제를 발굴하고 있다.

2020년 산림청에서는 △자연휴양림 입장료 면제대상 확대 △목재생산업(제재업 제2종) 등록 자격 요건 완화 △산림보호구역내 문화재 조사 즉시 허용 △사립산림교육시설 임업정책자금 융자 지원 등의 규제를 개선하고 관련규정을 개정했다.

이일섭 충주국유림관리소장은 “국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산림사업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규제개선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개선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