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귀농귀촌인 전입 실태조사 실시
상태바
단양군, 귀농귀촌인 전입 실태조사 실시
  • 이상복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11일 01시 0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12일 월요일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양군은 올해 상반기 관내로 전입한 귀농귀촌 가구를 대상으로 ‘귀농·귀촌인 전입 실태조사’를 오는 16일까지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매년 상·하반기에 걸쳐 실시하는 정기 실태조사로 대상 기간(1월∼6월) 동안 도심의 동(洞) 지역에서 지역 내 읍·면으로 이동한 사람 중 동(洞) 거주기간이 1년 이상인 자를 대상으로 한다.

군은 이번 조사를 통해 단양으로 전입한 귀농귀촌 가구의 성별과 연령, 지역별 특성 등을 파악해 이들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한 지원책 마련과 인구 유입 정책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임행교 군 귀농·귀촌팀 팀장은 “귀농귀촌은 고령화로 침체된 농촌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것은 물론 농촌 경쟁력을 높이는 데도 큰 효과가 있다”며 “귀농·귀촌인이 지역 사회의 일원으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양군에 전입한 귀농·귀촌 가구는 최근 5년간 2920가구로 총 4066명이 전입했으며 2017년 735명, 2018년 991명, 2019년 1006명으로 매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단양=이상복 기자 cho2225@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