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유명 여배우 다케우치 유코 사망
상태바
일본 유명 여배우 다케우치 유코 사망
  • 연합뉴스
  • 승인 2020년 09월 27일 14시 3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7일 일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택서 의식 없는 상태로 발견돼
▲ (센다이 교도=연합뉴스) 일본의 유명 여배우인 다케우치 유코(竹內結子)가 27일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40세. 사진은 지난 2010년 1월20일 남배우 사카이 마사토(堺雅人)와 함께 오픈카를 타고 퍼레이드를 하는 다케우치 유코. 2020.9.27 chungwon@yna.co.kr
▲ 일본 여배우 다케우치 유코. [출처=공식 홈페이지]

일본의 유명 여배우인 다케우치 유코(竹内結子·40)가 27일 사망했다.

NHK에 따르면 다케우치는 이날 새벽 도쿄 시부야(澁谷)구의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일본 경찰은 현장 상황 등을 근거로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조사 중이다.

다케우치는 드라마 '런치의 여왕' ,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등에 출연했고, 일본 아카데미상 우수여우 주연상을 받기도 했다.

2016년 방송된 NHK 대하드라마 '사나다마루'(眞田丸)에서는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1537∼1598)의 첩 역할을 맡았다.

parksj@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