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택스 시대’ 젊은 공무원이 나선다
상태바
‘온택스 시대’ 젊은 공무원이 나선다
  • 김운선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6일 17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7일 목요일
  • 16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 우수사례 경진 최우수상
매니페스토 지역문화 활성 앞장
▲ 2020 전국기초자치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증평군의 젊은 공무원들이 젊은 감각으로 영상을 제작·출품해 최우수상을 수상했던 영상 모습들. 증평군 제공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코로나19로 각종 경연대회가 비대면으로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증평군 젊은 공무원들의 톡톡 튀는 대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달 온라인 비대면 발표방식으로 진행된 ‘2020 전국 기초자치단체장 매니페스토(공약)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증평군의 젊은 공무원들이 젊은 감각으로 영상을 제작·출품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출품한 영상에서 미래전략과 연은지 주무관과 신은영 주무관이 앵커와 리포터 역할을 해 ‘청록파(맑음, 푸름, 파랑)! 흥보놀보(흥이 있는 보강천, 놀이가 있는 보강천)를 만나다’를 소개했다.

특히 보강천 미루나무숲에서 현장감 넘치는 발표와 김종회 주무관의 영상기획 그리고 영상 제작에 함께 참여한 김다영·조은별 주무관 등 젊은 공무원들의 의기투합이 이번 결과로 나타났다.

한편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는 2007년 이후 지방선거가 있는 해를 제외하고 매년 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공약이행)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집합 발표 방식으로 개최해 오고 있다. 하지만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영상촬영 후 유튜브 채널을 통해 평가하는 비대면 방식으로 추진됐다.

홍성열 군수는 “온택트 시대, 변화된 행정환경에 젊은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대응과 부서 간 협업이 이번에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증평=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