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예비사회적기업 군내 2개 기업 신규 지정
상태바
홍성군, 예비사회적기업 군내 2개 기업 신규 지정
  • 이권영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5일 16시 5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6일 수요일
  • 11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무소비자생활협동조합·㈜청명에스엘로
사회적기업 재정지원사업 참여 자격 부여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은 충남도의 2020년 제2차 예비 사회적기업 심사에서 군내 2개 기업이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신규 지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지정된 신규 예비사회적기업은 풀무소비자생활협동조합과 ㈜청명에스엘로 등 2곳이다.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된 두 기업은 직원 인건비 및 사업개발비와 시설장비비를 지원해주는 사회적기업 재정지원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지며 공공기관의 우선구매 대상이 된다.

 뿐만 아니라 충남도의 사회적기업 재정지원 심사를 통해 일자리창출사업 및 사업개발비 사업에서도 총 2개 기업(㈜클린환경센터, ㈜홍담)이 최종 선정돼 기업의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일자리창출사업 선정 기업은 오는 10월부터 12개월 간 직원 8명의 인건비 및 사업자부담분 사회보험료의 일부를 지원받으며, 사업개발비 선정 기업은 해당 사업장에서 신청한 상표 및 특허출원 비용의 일부를 지원받는다.

 군 관계자는 “이번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은 지역과 상생하며 성장하고 취약계층을 돕고자 하는 기업들의 의지와 사회적경제에 대한 군민 여러분의 지대한 관심의 결과”라며 “앞으로도 홍성군 내 사회적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