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 밤사이 코로나19 확진자 4명 추가…무증상 ‘n차’ 감염 확산
상태바
대전서 밤사이 코로나19 확진자 4명 추가…무증상 ‘n차’ 감염 확산
  • 조재근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1일 09시 0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1일 금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오전 충남 청양군 청양읍 청양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주민들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3일 오전 충남 청양군 청양읍 청양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주민들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충청투데이 조재근 기자] 대전에서 밤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4명이 또 발생했다.

11일 대전시에 따르면 333번 확진자는 60대 여성으로 동구 판암동에 거주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확진자는 대전 293번 접촉자로 무증상 상태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334번 확진자는 동구 가양동에 거주하는 여성이다.

이 여성은 303번 확진자와 접촉했으며 코로나19 확진 전 근육통과 오한 등의 증상이 나타났다.

동구 판암동에 거주하는 40대 남성도 코로나19에 확진됐다.

335번 확진자인 이 남성은 321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별다른 증상이 나타나지 않았다.

336번 확진자는 50대 남성이다.

대덕구 비래동에 거주하는 이 남성은 323번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 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대전시 방역당국은 확진자들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며 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동선 등을 공개할 예정이다.

조재근 기자 jack333@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