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개선사업 공모 선정
상태바
서천군,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개선사업 공모 선정
  • 노왕철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25일 18시 1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26일 수요일
  • 12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부담률 경감… 78가구 수리 요청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군수 노박래)이 추진 중인 성원 그린나래 새뜰마을사업이 국토교통부의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개선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민관협력형 노후주택 개선사업은 2017년부터 2020년에 선정된 전국 65곳의 새뜰마을사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이번 공모에서는 6개 구역을 선정했다.

KCC·코맥스 등 민간기업에서 현물 자재를, 주택도시보증공사에서 인건비를 지원하며 한국해비타트에서 집수리를 추진한다.

성원 그린나래 새뜰마을사업은 노후주택에 거주하는 저소득 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대상지에 거주하는 총 162가구 중 78가구가 집수리를 요청한 상황이다.

그동안 일반 가구의 경우 총 수리 비용의 50%를 수혜자가 부담해야 하는 조건으로 집수리 진행에 어려움을 겪어왔지만 이번 공모 선정으로 자부담률이 경감돼 더 많은 주민이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노박래 군수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주민들의 자부담을 줄일 수 있어 원활한 사업 추진이 가능해졌다"며 "조속한 시일 내에 관계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서천=노왕철 기자 no85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