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개봉 첫날 34만명…박스오피스 정상
상태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개봉 첫날 34만명…박스오피스 정상
  • 연합뉴스
  • 승인 2020년 08월 06일 08시 2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6일 목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정재와 황정민이 주연한 추격 액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개봉 첫날 34만명의 관객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전날 개봉한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하루 동안 34만4천여명이 관람했다. 매출액 점유율은 77.2%다.

올여름 '빅3' 영화 중 개봉 첫날 성적은 35만2천여명을 기록한 연상호 감독의 '반도'와 근소한 차이로 2위를 기록했다. 양우석 감독의 '강철비2:정상회담'은 22만2천여명이었다.

영화는 일본과 한국, 태국을 넘나들며 청부살인업자 인남(황정민 분)을 쫓는 무자비한 살인마 레이(이정재 분)의 추격전을 담았다.

2015년 칸 국제 영화제 초청작 '오피스'로 데뷔한 홍원찬 감독의 신작이다.

mihee@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