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무예센터(ICM), '2020 제4회 무예 열린학교 운영'
상태바
국제무예센터(ICM), '2020 제4회 무예 열린학교 운영'
  • 조재광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4일 17시 5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 16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 '센터', 이사장 이시종)가 국내에 거주하는 다문화 가정 및 외국인 아동과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제4회 무예 열린학교’를 운영하고 하고 있다. 충주시 제공
[충청투데이 조재광 기자] 충주시에 소재하고 있는 국제기구인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 '센터', 이사장 이시종)가 ‘제4회 무예 열린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7월 20일부터 오는 9월 29일까지 운영하는 제4회 무예 열린학교는 국내에 거주하는 다문화 가정 및 외국인 아동과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올해 4회차를 맞은 '무예 열린학교'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택견과 다양한 세계 무예를 활용해 유네스코 전략과 이념을 실현하기 위한 센터의 주요 프로젝트로 작년까지 해외 10개국, 누적인원 1,109명의 세계 각지 청소년과 여성들이 참여했다.

올해도 전 세계 코로나19 지속적 확산의 영향과 함께 해외 파견이 제한됨에 따라 국내 소재 국제학교와 무예를 접하기 어려운 울산과 제주에 거주중인 다문화 가정 아이들과 외국인 아동,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태권도와 택견 교육을 제공한다.

센터는 감염병 확산 방지 및 참가자들의 안전을 위해 생활 방역 및 사업장 대응 지침을 엄격히 준수하고, 상시 점검하는 등 판데믹 상황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한편 '무예 열린학교' 프로그램은 무예 교육을 통해 참가자들의 심신 수련·체력 증진과 사회적 발달에 기여하고 무예 분야에 여성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 올해 '2020 유네스코 소녀 및 여성교육상 대한민국 후보'로 최종 선정된 바 있다.

충주=조재광 기자 cjk9230@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