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 같은 남매 상봉…'한번 다녀왔습니다' 35% 돌파
상태바
기적 같은 남매 상봉…'한번 다녀왔습니다' 35% 돌파
  • 연합뉴스
  • 승인 2020년 08월 03일 09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3일 월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돌고 돌아 다시 만난 남매 이야기에 시청자의 눈이 쏠렸다.

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55분 방송한 KBS 2TV 주말극 '한 번 다녀왔습니다' 시청률은 32.1%-35.6%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KBS 주말극이 35%를 넘은 것은 지난해 9월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최종회가 35.9%를 기록한 이후 거의 1년 만이다.

전날 방송에서는 오랜 시간을 돌고 돌아 서로를 마주한 송영달(천호진 분)과 송영숙(이정은)의 애틋한 사연과, 혼란스러운 감정을 정리하고 새로운 관계의 시작을 알린 송가희(오윤아)-박효신(기도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송영숙은 자신에게 계속 사과하는 송영달에게 "늦었지만 오빠는 약속 지켰어요. 나 데리러 온다는 약속"이라며 진심으로 위로해 심금을 울렸다.

자녀들 모두가 '한 번 다녀왔다'는 '돌싱'(돌아온 싱글)콘셉트로 현실성에 코믹을 얹어 눈길을 끈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최근에는 주말극답게 출생의 비밀과 가족애라는 메시지에 집중하면서 시청자층을 결집하고 있다.

lisa@yna.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