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우라늄 검출 수돗물 사용 주민 2차 건강검진
상태바
청양군, 우라늄 검출 수돗물 사용 주민 2차 건강검진
  • 윤양수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6일 17시 3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7일 화요일
  • 10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윤양수 기자] 청양군이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지난해 정산정수장 우라늄 검출과 관련, 수돗물 사용자 2947명을 대상으로 2차 건강검진을 실시한다.

6일 군에 따르면, 건강검진은 청양보건의료원 3층 건강증진센터에서 진행되며 문진 및 혈액 검사, 흉부촬영 등 모두 19가지 검사를 진행하며, 검진시간은 매일 오전 8시 30분부터 11시까지이다.

오수환 환경보호과장은 "지난해 정산정수장 우라늄 검출 문제를 겪은 주민들의 2차 건강검진을 실시하는 만큼 불안감이 말끔하게 해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정산정수장과 대청댐 광역상수도망 연결사업을 완료하고 지난 1일부터 주민 3000여명에게 1일 2300톤의 수돗물을 공급하고 있으며, 향후 목면, 청남면, 장평면까지 공급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청양=윤양수 기자 root5858@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