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와 함께 하는 전교생 '1인 1악기 예술수업'
상태바
당진시와 함께 하는 전교생 '1인 1악기 예술수업'
  • 인택진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5일 16시 5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6일 월요일
  • 1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인택진 기자] 우강초등학교(교장 김희숙)는 지난 1일부터 2021학년도 1월 13일까지 전교생에게 1인 1악기 예술수업을 실시하고 있다.

당진시 교육경비 보조금과 학교 자체 예산으로 운영하는 예술교육이다.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정규 수업시간에 1, 2학년은 국악과 오카리나를 배우고, 3학년은 사물놀이, 4학년은 우쿨렐레, 5학년은 밴드와 플릇, 6학년은 피아노, 바이올린, 리코더 등 모두 9개의 악기교육을 악기당 10명 이하의 학생을 대상으로 악기 전문강사와 담임교사가 함께 수업하는 방식이다

기존에는 3~6학년은 무학년제로 학생들에게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하려 했으나 코로나19로 원격수업으로 전환할 수 있는 상황을 고려해 학년으로 운영하고 학생이 많은 학년에는 프로그램 수를 많이 배정했다. 당진=인택진 기자 intj469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