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군사학과 출신 송승훈 소위, 학사사관 교육과정 국무총리상 수상
상태바
건양대 군사학과 출신 송승훈 소위, 학사사관 교육과정 국무총리상 수상
  • 윤지수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30일 19시 3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1일 수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윤지수 기자] 건양대는 군사학과 16학번 송승훈 소위가 괴산 육군학생군사학교에서 개최된 신임 학사사관후보생 교육과정 수료식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송승훈 소위는 건양대 군사학과 재학 시절부터 남다른 열정으로 학업에 임해 왔을 뿐만 아니라 모든 면에서 모범적인 생활을 해왔던 졸업생으로 알려졌다.

특히 건양대 군사학과는 2015년 첫 학사사관을 배출한 이래 지금까지 6년간 3번이나 학사사관후보생 교육과정에서 국무총리상 수상자를 배출하는 쾌거를 거두고 있다.

또 육군본부에서 매년 평가하는 운영평가에서도 9년 연속 최우수 평가를 받는 등 국내 최고의 군사학과로 자리 잡았다.

송승훈 소위는 “대학 재학 중 체계적이고 조직적인 교육을 받은 그대로 이번 교육기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는 생각으로 임했는데 좋은 결과가 나와 기쁘다”며 “앞으로 야전에 나가서도 좋은 장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지수 기자 yjs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