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전반기 활동 마무리…안건 801건 처리
상태바
대전시의회 전반기 활동 마무리…안건 801건 처리
  • 송해창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29일 19시 5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30일 화요일
  • 5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송해창 기자] 제8대 대전시의회는 29일 총 232일간 13차례 회기를 운영한 전반기 활동을 마무리한다고 밝혔다.

시의회는 전반기 내 801건 안건을 심도 있게 처리했다.

행정사무감사에서 1080건을 지적했으며, 시정질문을 통해 20명 의원이 8개 분야 90개 현안을 살폈다.

또 5분 자유발언에서는 제7대 의회 대비 58% 증가한 84건의 문제를 제기했다.

정책간담회는 88회, 청소년 의회교실은 14개교 826명 참여로 나타났다.

아울러 지난 의회 대비 민원접수 26% 증가(162건), 현장방문 17% 증가(101곳) 등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쳤다.

김종천 의장은 “오로지 시민 편에 서서 집행부 견제와 감시에 최선을 다했다”며 “공공기관 지방이전과 혁신도시 지정,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회기 운영 등은 모범사례라 생각한다”고 소회를 밝혔다.

그러면서 “지방분권·지방자치 활성화를 위해 지방자치법 개정을 다방면으로 촉구했으나 제20대 국회의 문턱을 넘지 못했다. 실망과 함께 아쉬움이 남는다”며 “제8대 의회가 2년여 남았다. 자만하지 않고 오직 시민행복과 지역발전을 위해 열심히 일 하겠다”고 말했다.

송해창 기자 songhc@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