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동희 충주시지역자율방재단장, 국가 재난관리 유공 대통령 표창
상태바
배동희 충주시지역자율방재단장, 국가 재난관리 유공 대통령 표창
  • 조재광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29일 17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30일 화요일
  • 16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조재광 기자] 충주시는 29일 충주시청 국원성회의실에서 2020 국가재난관리 유공 정부포상 전수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배동희 충주시지역자율방재단장이 국가재난관리 유공자로 선정돼 조길형 충주시장으로부터 대통령상 표창을 전수받았다.

국가재난관리 유공 평가는 1965년 '수해 대책 유공'을 시작으로 올해까지 55년 동안 이어오고 있으며 매년 재해·재난관리에 공적이 있는 유공기관을 발굴해 표창을 수여하고 있다.

배 단장은 자율방재단 재해 예방 활동, 재난안전사고 예방 활동, 재난 현장 복구 활동, 재난대비 훈련 및 코로나19 예방 및 방역 활동 적극 참여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유공자로 선정됐다.

배동희 단장은 "시민들의 격려와 성원 속에서 충주시 자율방재단원들이 활발한 방재 활동을 수행한 결과 대통령상이라는 큰 상을 받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충주를 위해 선제적 방재 활동에 앞장서 재해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충주시 안전총괄과 이용민 주무관이 적극적인 재해 예방·대비·대응·복구 활동으로 자연재난피해 저감에 일조한 공로를 인정 받아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충주=조재광 기자 cjk923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