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덕 청주시장 “어린이집 방역 철저”
상태바
한범덕 청주시장 “어린이집 방역 철저”
  • 송휘헌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1일 18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2일 화요일
  • 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송휘헌 기자] 한범덕 청주시장이 1일 주간업무 보고회를 주재하며 어린이집 등 방역에 철저를 주문했다.

한 시장은 “금일부터 어린이집이 개원하는데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주길 바란다”며 “코로나19가 끝날 때까지는 끝난 게 아니니 방역에 긴장을 늦추지 마라”고 강조했다.

또 “청주는 교통의 이점이 있어 물류시설이 많아 점검을 진행한 결과 방역수칙을 잘 지키고 있었다”며 “종교시설도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있어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 시장은 “현재 코로나19 확진자 18명 중 4명만 남아 치료를 받고 있는데 중증인 환자는 없는 상태”라며 “자가격리자 모니터링, 이상증세 학생 선별진료, 긴급재난지원금 96.7% 접수 등 코로나 관련 업무에 직원의 고생이 많다”고 노고를 위로했다.

이어 “K방역이 세계적으로 모범이 되는 가운데 여러분의 수고가 방역의 선진국으로 나섰다는 자부심을 가지라”며 “여러분이 헌신해온 맡은바 직분에 대해 더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끝으로 한 시장은 “코로나19 대응으로 방역, 생계안정, 경제활성화가 주안점”이라며 “부서별 대응방안을 마련하고 소비투자집행을 올리는 데 노력하는 한편 선집행도 감안하라”고 지시했다.

송휘헌 기자 hhsong@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