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코로나 추경 696억 편성
상태바
대덕구 코로나 추경 696억 편성
  • 전민영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1일 19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2일 금요일
  • 4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대전 대덕구는 코로나19(이하 코로나)로 침체된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당초 예산 대비 696억원이 증액된 5212억원의 추경을 편성해 구의회에 제출했다고 21일 밝혔다.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484억원 △긴급복지 지원 3억원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1억 6000만원 △신탄진권역복합문화커뮤니티센터 58억원 △회덕권역푸드건강문화센터 18억원 △육아복합마더센터 10억원 등이 주요 편성 내역이다. 또 코로나로 취소된 동춘당문화제 행사비 8000만원, 공무원 해외연수 지원 7000만원을 삭감해 대덕e로움 활성화 사업 예산으로 편성했다.

이번 예산안은 내달 1일부터 열리는 제251회 구의회 정례회의 심의를 거쳐 확정될 예정이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이번 추경은 긴급재난지원금의 신속한 반영,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며 “의회 통과 후 조속히 집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민영 기자 myjeon@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