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김억의 국토서사’ 초대전 개최
상태바
진천군, ‘김억의 국토서사’ 초대전 개최
  • 김운선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1일 18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2일 금요일
  • 15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진천군립생거판화미술관이 22일부터 오는 8월 19일까지 ‘김억의 국토서사’展〈사진〉을 통해 50여점의 판화 작품을 선보인다.

산업화로 인한 생태계의 급속한 변화와 소멸돼 가는 농촌과 천연자연을 주로 작품화 하고 있는 김 작가는 동양화를 전공했지만 목판화로 전향해 다수의 작품을 통해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김 작가의 작품은 현장스케치, 사진 등을 통해 장소의 특징을 압축적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마치 고지도나 진경산수화, 항공사진을 보는 것과 같은 특징을 갖고 있다.

이번 초대전은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며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 미착용자나 단체관람 고객 등은 입장이 불가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설관리사업소(☏043-539-3607~9)로 문의하면 된다. 진천=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