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청년회의소, 코로나19 예방 위한 덴탈마스크·쌀 기부
상태바
대전청년회의소, 코로나19 예방 위한 덴탈마스크·쌀 기부
  • 서유빈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18일 19시 5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19일 화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서유빈 기자] 대전청년회의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 아동을 위해 덴탈마스크 2500매와 쌀 200㎏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에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한병수 대전청년회의소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지역 저소득 가정 아동의 건강이 걱정됐다"며 "위기가 빨리 극복 됐으면 좋겠고 앞으로도 아이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나눔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박미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은 "여름이 되면서 두꺼운 마스크를 아이들이 답답해했는데 시기적절하게 덴탈마스크를 지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우리 지역의 아이들이 이번 위기를 건강하게 극복하고 꿈을 키워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유빈 기자 syb@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