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10년간 도내 임야 1000㏊ 매수 추진
상태바
충남도 10년간 도내 임야 1000㏊ 매수 추진
  • 김대환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06일 19시 2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07일 목요일
  • 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는 향후 10년간 도내 임야 1000㏊ 매수를 추진하고 보존 부적합 재산 232㏊를 매각 및 교환을 추진하는 등 미세먼지 저감과 생태기능 강화를 위한 도유림 확대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이번 도유림 확대는 밀원 숲 조성과 산림 탄소 흡수원 확보 등 숲의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추진됐다.

매수대상은 도유림의 확대 및 집단화 등 효율적 경영 관리에 필요한 산림이나 도유림에 이어져 둘러싸인 산림이다.

또 5㏊ 이상 산림으로 집단화하거나 입지 여건이 도유림 경영관리에 적합한 산림이다.

매수가 제외되는 산림은 저당권 및 지상권 등 사권이 설정돼 있거나 입목등기가 돼 있는 산림, 공유자 모두 매도 승낙이 없거나 소송절차가 진행 중인 산림 등이다.

도는 향후 10년간 임야 1000㏊를 매수할 경우 전국 4위권 수준의 도유림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산림의 공익적 기능과 도민의 산림복지 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도유림을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라며 “충남만의 특화된 도유림 경영·관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매도 신청서는 연중 접수 가능하며 태안군은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에, 그 외 시군은 산림자원연구소 보령사무소에 제출하면 된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