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농기센터, 농업기술지 제작·배부
상태바
옥천농기센터, 농업기술지 제작·배부
  • 박병훈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1일 19시 2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2일 목요일
  • 21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옥천군농업기술센터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농업 현장에서 농업인들의 영농활동을 돕고자 옥천농업기술지를 자체 제작해 배부한다<사진>.

4월부터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았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센터내의 각종 교육 행사 취소, 사회적 거리두기로 농업인과 대면해 영농정보 전달이 어렵게 됐다.

이에 센터에서는 자체적으로 농업기술지를 발행하여 영농인들에게 전달하기로 아이디어를 냈다. 농업기술지 제작에는 편집, 디자인까지 모두 센터 직원의 자체적으로 진행됐으며 센터에는 최초 발행을 기념해 옥천농업기술지 1호라고 이름 붙였다. 옥천농업기술지는 A3 용지를 반으로 접은 크기에 4면으로 4월의 영농시기에 놓치면 안 되는 영농기술 정보를 담고 있다. 내용으로는 벼농사, 밭작물, 채소, 특작, 과수, 축산,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의무화, 농업미생물 배부, 과수 꽃가루 은행 운영, 과수 화상병 방제 등 15일간의 농사 이야기가 상세히 기술되어 있다.

센터에 따르면, 옥천농업기술지는 4월 1일부터 코로나 종식 시까지 월 2회, 회당 1000부를 발행할 계획이며, 농업인이 많이 찾는 농업기술센터, 특화상담소, 관내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배부를 완료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