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코로나19 극복 토대 마련 릴레이 성금 기탁
상태바
영동군, 코로나19 극복 토대 마련 릴레이 성금 기탁
  • 배은식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배은식 기자] 코로나19 극복의 바람을 담은 영동군민들의 정성들이 한데 모아지고 있다.

영동군 읍·면체육협의회(회장 김재구)는 26일 영동군청을 찾아, 회원들의 정성으로 모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200만원을 영동군 '레인보우 행복나눔'에 기탁했다.

같은 날 지역의 등산 친목모임인 6070청우회(회장 문정희)도 성금 100만원을 전달했으며, 영동난계로타리클럽(회장 전윤경)도 300만원 상당의 면마스크 600장을 제작해 기탁하며, 지역사회와 온정을 나눴다.

이들은 기탁식 후 "코로나19로 인해 군민들이 외출과 일상생활에 많은 불편을 겼고 있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군민들의 불편과 걱정거리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영동군 희망복지지원단은 기탁 받은 성금으로 코로나19 예방물품을 구입 후, 기탁 받은 면마스크와 함께 사회복지시설과 취약계층 등에 지원할 계획이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