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읍 익명의 천사, 라면 기부 '감동'
상태바
옥천읍 익명의 천사, 라면 기부 '감동'
  • 박병훈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옥천군 제공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옥천읍 익명의 기부천사가 라면 7박스를 형편이 어려운 저소득층에게 기탁해 코로나 19로 어려운 시기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옥천읍 행정복지센터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전 옥천읍에 거주하는 익명의 기부천사가 관내 마트를 직접 찾아 라면 7박스를 구입해서 옥천읍행정복지센터에 배달을 요청하며 사라졌다고 한다. 익명의 기부천사가 전달한 메모지에는 ‘어려운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라고 적혀 있었다.

김성종 옥천읍장은 “코로나로 인해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따뜻한 마음을 보내주신 익명의 기부천사에게 감사 드린다”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분들을 위해 전달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