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옥 음성군수 ‘코로나19 고통 분담’ 함께
상태바
조병옥 음성군수 ‘코로나19 고통 분담’ 함께
  • 김영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5일 17시 1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6일 목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부터 4개월간 급여 15% 반납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키로
사회단체·주민 등 나눔운동도 확산

[충청투데이 김영 기자] 조병옥 음성군수<사진>는 25일 “코로나19로 어려움 겪고 있는 군민과 함께 한다”며 4월부터 7월까지 4개월 동안 급여의 15%를 반납하겠다고 밝혔다.

조 군수는 이날 음성군 재난안전대책본부 일일상황 대책회의에서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대비해 '코로나19를 이기는 나눔 바이러스 운동'과 '소상공인 지원대책' 계획수립을 관련부서에 지시하며, 나눔 운동의 일환으로 급여 15% 반납을 결정했다.

이번 결정은 코로나19의 전국적인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과 고통을 나누기 위해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군수가 반납한 급여는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하게 된다.

이러한 나눔의 손길은 음성군의 각 기관사회단체와 주민에게도 널리 확산되고 있다. 지난 1일부터 24일까지 28개 기관사회단체 등에서 기부금 7000여 만원을 군에 기탁했다. 13개 기관사회단체도 손소독제와 물티슈 등 5300여 개의 물품을 기부했다.

특히,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 주민들을 위해 감곡면 꼼지락 동아리, 삼성면 봄꿈 청소년센터, 음성군 자원봉사센터 등에서 직접 제작한 천 마스크 3000여 장을 기탁하며 군민 모두가 위기를 극복하는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군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고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급여를 반납하기로 했다"며 "군민 모두가 힘을 합쳐 이 어려운 국면을 잘 헤쳐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음성= 김영 기자 ky5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