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199억 투입해 깨끗한 물 공급한다
상태바
옥천군, 199억 투입해 깨끗한 물 공급한다
  • 박병훈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6일 17시 3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7일 목요일
  • 16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수도 현대화·수질개선사업 등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옥천군은 지역주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 공급하기 위한 2020년 상수도 기반시설 확충사업에 시동을 걸었다.

옥천군에 따르면 올해 199억원을 투입해 맑은 물 공급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사업은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청산면 농어촌생활용수개발사업, 낙후지역 먹는 물 수질개선사업, 지방상수도확장 및 노후관로개량 등 이다.

먼저 2018년부터 추진 중인 옥천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위해 70억 8000여만원을 들여 유수율 85% 달성을 목표로 블록구축 및 관망정비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청산면 지역의 지방상수도 급수구역 확장을 위해 2014년부터 추진 중인 청산면 농어촌생활용수개발사업도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올해 26억원을 들여 취·정수시설 설치를 마무리하고 상수관로 91.7㎞를 매설을 위한 2단계 사업을 조기 착공할 계획이다.

또한 2019년 충청북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사업으로 선정되어 옥천∼안남 지방상수도 연계관로 구축사업에도 65억원이 투자된다. 지방상수도 확장 및 비상연계관로 구축을 위한 상수관로 18㎞를 매설하는 사업으로 올해 사업 준공을 목표로 정상 추진된다.

이밖에 옥천군 일원 지방상수도 확장사업, 상수도 노후관로 개량사업, 낙후지역 먹는물 수질개선사업, 소규모수도시설 개량사업, 지방·마을상수도 유지관리 등의 사업도 착착 진행 중에 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