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대전유통, 코로나19 철통방역 구슬땀
상태바
농협대전유통, 코로나19 철통방역 구슬땀
  • 이심건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4일 19시 4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 20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트·매장 주변 소독 매일 실시
손 소독제 비치·예방수칙 홍보
▲ 농협대전유통(안영동 하나로마트)은 하나로 마트 매장의 고객의 카트 소독 작업 및 매장 주변 소독작업을 매일 실시하고 있다. 농협대전유통 제공
[충청투데이 이심건 기자] 농협대전유통(안영동 하나로마트)은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이하 코로나) 사태에 대응해 안전한 매장을 만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앞서 농협대전유통은 코로나 발생 시점부터 고객 이용 시설 및 매장 안전을 위해 예방 단계별 조치 사항을 수립했다.

하나로 마트 매장의 고객의 카트 소독 작업 및 매장 주변 소독작업을 매일 실시하고 있으며, 손 소독제를 비치해 코로나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 매장 출입구와 게시판에 코로나 예방수칙 포스터를 게시해 고객들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김태종 농협대전유통 대표이사는 "코로나 사태가 종료될 때까지 고객과 직원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매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심건 기자 beotkkot@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