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와 한파에 꽁꽁 얼어버린 음성군 재래시장
상태바
코로나19와 한파에 꽁꽁 얼어버린 음성군 재래시장
  • 김영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7일 17시 3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근 코로나19로 위축된 음성군 음성읍 전통시장에 한파가 덮치며 17일 장이 서지 못하고 썰렁했다. 평소 장날이면 500여 상점이 자판을 깔고 활기를 띠었지만 이날은 7개 상인들만 자리를 지키고 있다. 김영 기자 ky58@cctoday.co.kr
[충청투데이 김영 기자]